티스토리 뷰

후회한다. 그리고 반성한다. 앞으로는 절대 그러지 말자.

'충탐해판'을 다시 한 번 기억하자.

내 몫을 살아내는 게 훨씬 중요하다.



'느끼고생각하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백수는 늘 한가하지만  (0) 2016.01.04
수주대토 후 토사구팽  (1) 2015.12.07
어디서 동정질이야, 한 가정의 가장한테?  (2) 2015.12.01
수습 백수  (0) 2015.11.30
시간이 많으니  (0) 2015.11.22
제주도 1박2일 여행  (3) 2015.11.20
댓글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