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6/11/30/수 오후 반차 후 마나님, 둘째와.

그럭저럭.

남자 주인공이 레미제라블 마리우스 역을 한 친구로군.

못생겼는데.. 묘한 느낌이 있는 듯.


http://movie.daum.net/moviedb/main?movieId=94464



'영화/연극/공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Simple life  (0) 2018.01.09
마스터  (0) 2016.12.27
신비한 동물사전  (2) 2016.12.02
럭키  (2) 2016.11.22
밀정  (0) 2016.09.30
나의 산티아고  (0) 2016.08.31
  1. Favicon of http://dailydream.tistory.com BlogIcon 일상과꿈 2016.12.05 16:18 신고

    이 영화 저는 재미있게 봤는데요. 역시 주인공이 좀 어색하긴 하죠? 레미제라블에서도 그리 인상적이지 못했는데, 요즘 연기파 배우로 뜬다고 하네요. 저도 영화 본 다음에 궁금해서 검색해 봤더니..ㅎ

    • Favicon of http://janghp.tistory.com BlogIcon 지킬박수 2016.12.06 15:32 신고

      주인공이 어색한 듯하면서도 어딘지 모르게 매력 같은 게 있더라구요. 젊은 친구니까 앞으로 좀 지켜봐야겠습니다.^^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