오전에 회의를 좀 했더니.. 오후에 무척 피곤하다.

이제 내 체력은 반나절만 일해도 동이 나버리는 모양.

아직은 일해야 할 날들이 많이 남아있는데..

벌써부터 이러면 곤란하지 않을까?


영양제든 뭐든 약이라도 먹고 버텨야 할 때가 된 건가?

약은 과연 효과가 있을까?

프라시보라도 노려야 하나?

조금은 씁쓸하다.



'느끼고생각하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사이비  (0) 2018.02.13
체력  (0) 2018.01.30
전세  (0) 2018.01.25
대충 살자!  (0) 2018.01.15
제주도 2박3일 여행  (2) 2016.12.30
피곤과는 다른 어떤 ...  (0) 2016.12.14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