힘들다.

그런데, 피곤과는 다른 어떤 감정이다.

무기력이랄까? 아니면, 의욕 없음?

일을 많이 해서 힘든 게 아니다.


어떻게 돌파해 나가야 할까?

그 어떤 것에도 집중이 되질 않는다.

멍한 상태. 혼이 비정상? ㅋ

기운을 차려야 하는데.



'느끼고생각하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대충 살자!  (0) 2018.01.15
제주도 2박3일 여행  (2) 2016.12.30
피곤과는 다른 어떤 ...  (0) 2016.12.14
그저 흐르는 물에 몸을 맡겼을 뿐  (1) 2016.10.26
감독 일지  (2) 2016.10.18
소통은 어디에?  (0) 2016.10.17

+ Recent posts